Leaders Home > Economy & Management 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Seminar
Seminar - 본투글로벌센터 한-중남미 혁신기술기업 교차진출 가속화
 

 

본투글로벌센터 한-중남미 혁신기술기업 교차진출 가속화

 

10월 8일 스타트업 피치데이·파트너링데이 개최 IDB·투자사·대기업 등 200명 넘게 참석 눈길

 



 

“한국과 중남미 유망 혁신기술기업들의 글로벌 교차 진 출에 청신호가 켜졌다.

본투글로벌센터(센터장 김종갑)가 10월 8일 서울 신라 호텔에서 진행한 한-중남미 스타트업 피치데이(KoreaLAC Startup Pitch Day) 및 일대일 파트너링데이(1:1 Partnering Day)에는 200여명이 넘는 국내외 주요 투자사, 대기업, 바이어, 스타트업 등이 참석하며, 글로벌 교차 진출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였다. 이번 행사는 한-중남미 혁신기술기 업 간 협력모델 확대를 목적으로 추진됐다.

이 자리에는 루이스 알베르토 모레노(Luis Alberto Moreno) 미주개발은행(IDB, Inter-American Development Bank) 총재를 비롯 민원기 과학기술정보통신 부 2차관, 김동일 기획재정부 국장도 함께해 한-중남미 혁신 기술기업 간 글로벌 교차 진출을 응원했다.

루이스 알베르토 모레노 IDB 총재는 개회사를 통해 “새로 운 일자리를 생성하고, 경제를 활성화 시킬 수 있는 보다 강력 한 힘은 바로 혁신기술기업을 통한 교차 진출에 있다.”며 “본 투글로벌센터가 준비한 오늘 이 행사는 글로벌 진출의 전략적 기지와도 같은 중남미에 대해 알고, 한-중남미 기업간 적극적 인 협업관계를 구축할 수 있는 좋은 기회.”라고 말했다.

이날 한-중남미 스타트업 피치데이에는 시리즈A 이상 투 자를 유치한 기술기반 기업들이 무대에 올라 기술력을 선보였다. 콜롬비아, 아르헨티나, 우루과이 3개국에서 18개 기업과 6개 한국 기업이 참가했다. 평가 결과 위성관측 데이터를 활 용, 지리 공간 분석 서비스를 개발한 아르헨티나의 새틀로직 (Satellogic)이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.
새틀로직은 위성으로 수집된 관측 이미지 데이터를 인공지능(AI)을 기반으로 분석 해 농업, 임업, 에너지 등 주요 인프라에 제공할 수 있다는 부 분을 높게 평가받았다. 이외 한국의 지에스아이엘(GSIL, 스 마트 건설안전 시스템), 아르헨티나의 언테크(Untech, 만성 궤양 치료 의약품 개발), 콜롬비아의 마리쿠아(Mareiua, 언 더뱅크드 대체 금융정보 플랫폼), 우루과이의 녹녹(nocnoc, 국경 간 이커머스 서비스)이 각 국가를 대표한 베스트 기업으 로 선정됐다. 새틀로직의 에밀리아노 카르기만(Emiliano Kargieman) 대표는 “중남미 기업들은 기술집약적인 분야에서 강력한 힘을 지니고 있는 만큼 협업할 수 있는 부분이 무궁무진하다는 것 을 보여줄 수 있었다.”며 “무엇보다 한국과 중남미 기업간 전 문 분야가 상호보완적인 점을 미뤄보아 전략적 협력 파트너로 서 윈윈 관계가 이뤄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.”고 말했다.

이어 한-중남미 주요 벤처캐피털과 혁신기술기업, 국 내 대기업 등이 대거 참여한 일대일 파트너링 상담회가 열렸다. NXTP 랩스(NXTP Labs), 칼레이 벤처스(Kalei Ventures), 달루스 캐피털(Dalus Capital), 엔젤 벤처스 (Angel Ventures), KSV 글로벌(KSV Global) 등 중남미 주요 투자사와 한국투자파트너스, 포스코기술투자, 엘앤에스 벤처캐피털 등이 참여했다. 기업은 핀테크, 바이오테크, 어그 테크 등의 다양한 분야에서 함께 했다.

상담회에서는 가시적인 성과가 쏟아졌다. 국내외 투자 및 바이어 상담건수는 197건, 투자유치 추진액 1950만 달러(한 화 약 234억원) 규모를 기록했다.

한-중남미 스타트업 간 비즈니스 협력 모델도 등장했다. 아르헨티나의 유사운드(uSound)와 한국의 더열림은 청음 테 스트를 활용, 맞춤형 음향 제공 기술이 적용된 상품 개발 및 판매를 추진 중에 있다. 한국의 스마일게이트와 미팅을 진행 한 우루과이의 핀서게임즈(Pincer Games)도 퍼블리싱 계약을 목전에 두고 있다. 국경 간 이커머스 서비스를 제공하는 우 루과이의 녹녹은 한국의 국제 물류 IT 플랫폼인 딜레오를 만나 현지 물류망에 대한 협업에 대해 확정지었다.

김종갑 본투글로벌센터장은 “한-중남미 기업들이 뛰어난 기술력과 현지 사업성을 내세우며 국내외 투자자, 대기업 등 에게 좋은 반응을 이끌어 냈다.”며 “앞으로도 분석을 통한 매 칭 작업과 지속적인 커뮤니케이션 트래킹으로 양국의 기업간 사업 제휴 및 계약, 투자유치가 발생할 수 있도록 적극 추진할 것.”이라고 밝혔다.

한편 이번 행사는 한-중남미 최대 경제교류행사인 ‘2019 한-중남미 비즈니스 서밋(Korea-LAC Business Summit)’의 일환으로 마련됐다.

한편 본투글로벌센터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기관으 로 유망기술을 보유한 혁신기술기업이 세계시장으로 진출해 나갈 수 있도록 △유망기술 전문기업 발굴 △글로벌 지향 교 육·훈련 △해외진출 가교역할 △해외 진출 지속가능 전문 컨 설팅 △입주공간 등을 지원하고 있다. 특히 해외 진출에 필요 한 법률, 특허, 회계, 마케팅, 투자유치 등에 대해 내부 전문가 들이 1차적으로 진단하고 2차적으로 외부 민간 전문기관에 연 계하는 실질적인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. 2013년 9월 개소아래 2018년 12월까지 지원기업에 투자유치 연계한 금 액은 3593.8억원에 달하며, 컨설팅 건수는 총 9781건에 이른 다. 해외 법인설립 69건, 해외 사업계약·제휴 414건, 해외 특 허·상표출원 642건 등이다.

 

 

 


 

 

[2019-11-01]
 
 
No 제목 보도일 조회
478 Seminar - 본투글로벌센터 한-중남미 혁신기술기업 교차.. 2019-11-01 174
477 내 인생의 터닝 포인트 - (주)정감 권상림 대표 (2회) 2019-10-01 378
476 Seminar - 알로소, 2019 리빙 트렌드 세미나 성황리 .. 2019-10-01 283
475 내 인생의 터닝 포인트 - (주)정감 권상림 대표 (1회) 2019-09-01 489
474 Seminar - ‘2019 하반기 디스플레이 공정기술, 소재 국.. 2019-09-01 271
 
    1 l  2 l  3 l  4 l  5  l 6  l 7  l 8  l 9  l 10